‘비스’ 포미닛 출신 손지현 “성 바꾸고 활동, 父 아직도 서운해 해”

뉴스1 입력 2020-05-19 21:28수정 2020-05-19 21: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 뉴스1
포미닛 출신 연기자 손지현이 활동명을 바꾼 이유를 털어놨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과거 ‘남지현’으로 활동했던 손지현은 활동명 변경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손지현은 “아빠가 아직도 서운해 하신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도 “다행히 엄마가 손씨라서”라며 미소를 지었다.


손지현은 “활동명을 바꾼 이유가 두 가지 있다”며 “배우 남지현 선배님이 계시다. 가수로는 겹칠 일이 없었는데 배우를 하면서 그쪽 캐스팅 전화가 온 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이어 “두 번째는 제가 신인 배우로 오디션을 보러 갔을 때 ‘아 포미닛 남지현?’ 이러시더라”고 경험담을 전했다.

손지현은 MC들로부터 “이름을 바꾸고 나서 달라졌냐. 좋아졌냐”라는 질문을 받고 “오늘 좀 봐야 할 것 같다”라며 웃었다.

이후 손지현은 술 먹은 브리트니 스피어스 성대모사는 물론 “어렸을 때 성악을 배우고 싶었다”며 소프라노 조수미의 성대모사까지 해 놀라움을 줬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