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테일앤인사이트, 안병연 신임 대표 선임… ‘상생 식품유통플랫폼’ 구축 박차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0-05-18 21:03수정 2020-05-18 21: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병연 리테일앤인사이트 대표
유통서비스 전문기업 리테일앤인사이트는 18일 안병연 전(前) CJ프레시웨이 프레시원 사업총괄을 새로운 대표로 선임했다.

리테일앤인사이트는 지난 1년간 미니소코리아를 인수하고 100억 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1세대 포스업체 안시솔루션 인수,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와 전국 단위 공동구매 및 IT인프라 구축 업무협약 체결 등 다양한 활동으로 공격적인 행보를 이어왔다. 현재 지역 마트 기반 신선식품 배송 플랫폼 ‘프레시맨’을 운영 중이며 전국 지역 중소마트에 스마트 포스(POS) 보급을 통해 2만개 마트 회원사를 기반으로 전국 단위 신선식품 배송 플랫폼 운영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유통 비즈니스와 IT 전문가 확충을 꾸준히 추진했다.

이번에 선인된 안병연 대표는 지역단위 식품유통을 연결해 지역 식자재 사업으로 7000억 원 규모 상생기업 모델을 구현한 CJ프레시원을 기획 단계부터 실행까지 이끌어낸 주역으로 알려졌다. 또한 CJ프레시웨이 PB 상품개발 및 구매팀장을 거친 김선왕 상무와 신세계그룹 SSG e커머스를 총괄한 송금아 이사를 영입해 기업간 전자상거래(B2B)부터 기업과 소비자간 거래(B2C)부문 사업 관련 노하우를 갖췄다. 이밖에 유통 관련 IT 전문가를 대거 영입해 스마트점포 및 물류 플랫폼 개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안병연 신임 대표는 “글로벌 수준 유통 플랫폼 구현을 위해 리테일앤인사이트가 설립됐고 지난 5년간 중소마트 현장의 목소리와 니즈를 분석해 왔다”며 “차별화된 포스를 올해 말까지 개발해 중소마트에 무료로 보급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중소마트 중심 거래 플랫폼을 지원하는 ‘상생 식품유통플랫폼’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