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고]70년대 그룹 ‘데블스’리더 김명길씨

동아일보 입력 2020-05-18 03:00수정 2020-05-18 06: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970년대 그룹사운드 데블스(Devils) 리더이자 기타리스트 김명길 씨(사진)가 17일 서울 용산구 순천향대병원에서 전립샘암 투병 중 별세했다. 향년 73세. 인천 출신인 고인은 1968년 데블스를 결성해 미군부대에서 활동하다 1971년 데뷔했고 1974년 히트 곡 ‘그리운 건 너’를 발표했다. 1980년 해체하기까지 가수 이은하의 세션밴드로 활동했다. 고인은 ‘밤차’ ‘아리송해’ 등을 편곡했다. 데블스 이야기는 영화 ‘고고70’(2008년)으로 만들어졌다. 빈소는 순천향대병원, 발인은 19일 오전 6시. 02-797-4444


#데블스#김명길 씨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