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70대 코로나19 확진자 숨져

뉴시스 입력 2020-05-17 17:42수정 2020-05-17 17:4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구에서 70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숨졌다.

17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로써 대구의 코로나19 사망자는 178명으로 늘었다.

숨진 A(71)씨는 지난 2월 28일 심근경색으로 대구가톨릭병원에 입원해 스탠드 시술을 받고 3월 2일 퇴원했다.


A씨는 이후 3월 9일 가톨릭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 진단검사를 받아 확진(전국 7558번)됐다.

주요기사

자가격리 중이던 3월 13일 발열과 호흡곤란 등으로 카톨릭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지만 지난 15일 오후 11시 39분께 사망했다.

A씨는 심근경색 등 기저질환이 있었다.

[대구=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