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6월3일부터 해외관광객 받는다

뉴시스 입력 2020-05-16 23:57수정 2020-05-16 23: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 지역 간 이동도 전면 해제
지역 내 이동허용은 이달 18일부터
이탈리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관련 봉쇄 조치 두 달여 만인 내달 3일부터 국내외 여행을 허용하기로 했다.

16일(현지시간) 더로컬이탈리아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탈리아 정부는 내달 3일부터 국내외 여행 제한 조치를 해제하는 행정 명령을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해외 관광객들은 입국 후 14일 간의 강제 격리기간을 갖지 않아도 된다. 또한 국내 지역 간 이동 제한도 완전히 해제된다. 같은 지역 내 이동은 오는 18일부터 자유로워진다.


이탈리아는 업무상 또는 건강상의 이유로 입출국하는 것은 허용해 왔으나 관광을 위해 이동을 금지하고 2주 간 격리하도록 해 왔다.

주요기사

이탈리아 정부는 이번 명령에서 입국이 허용되는 외국인 범위는 구체적으로 명시하지 않고 “유럽연합(EU)의 법질서를 존중한다”고 했다.

유럽연합(EU)국 내 이동을 자유화 한 ‘솅겐 협정’ 22개국 내 방문객은 격리 기간 없이 입국이 허용될 예정이지만, “역학 위험의 적정성 및 비례성 원칙에 따라 해외로의 이동은 제한될 수 있다”고 전제했다.

또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자 격리조치와 공공장소에서의 대규모 집회는 유지하기로 했다.

이탈리아는 유럽에서 가장 처음 봉쇄 조치를 취한 국가다. 지난 3월 말 정점을 찍었지만 주세페 콘테 총리는 재확산 가능성에 점진적 봉쇄 해제를 주장해 왔고 지난 4일 제조업과 도매업 등을 우선 정상화했다.

미 존스홉킨스 대학에 따르면 이탈리아는 이날 현재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22만3800여명으로 세계 5위를 기록 중이다. 누적 사망자는 3만1600여명으로 미국, 영국에 이어 3번째로 많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