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스 美대사 “세종대왕 탄신일 축하…한글 공부할게요”

뉴스1 입력 2020-05-16 09:28수정 2020-05-16 09: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트위터 갈무리. © 뉴스1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는 15일 세종대왕 탄신일을 맞아 600여 년 전 세종대왕의 업적을 기리는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해리스 대사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세종대왕 탄신일을 축하한다”며 “세종대왕은 한글을 발명하고 국방을 강화했으며 과학과 문학도 발전시켰다”라고 말했다.

해리스 대사는 이어 “당시 그는 출산휴가 제도도 시행한 시대를 앞선 ‘르네상스맨’이었다”며 “저는 이번 주말 한글 공부를 할 예정”이라고 했다.


세종대왕은 재임 기간 관청의 여자 노비에게 산전 30일, 산후 100일 휴가를 주도록 하고 노비의 남편도 30일 쉬게 하는 ‘복지제도’를 펼쳤다. 해리스 대사는 이러한 세종대왕의 업적을 언급한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