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발 마시지업소서 난동·경찰 폭행한 법원 공무원

뉴시스 입력 2020-05-15 17:08수정 2020-05-15 17: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천 원미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입건
술에 취해 발 마사지 업소에서 난동을 부리고 출동한 경찰까지 폭행한 부천 법원 공무원이 경찰에 입건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부천 원미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인천지법 부천지원 소속 공무원 A(5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1일 오후 11시14분께 부천 심곡동 신흥로의 한 발 마사지 업소에서 술에 취해 난동을 부리고 출동한 경찰관을 1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출동한 경찰관이 집에 빨리 귀가하라는 말에 화가나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주요기사

[부천=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