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사춘기 안지영, 우지윤 탈퇴 후 컴백 소감 “떨리고 걱정돼”

뉴스1 입력 2020-05-13 16:18수정 2020-05-13 16: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볼빨간사춘기 (쇼파르뮤직) © 뉴스1
가수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우지윤의 팀 탈퇴 후 컴백한 소감을 밝혔다.

13일 오후 4시 볼빨간사춘기의 새 미니앨범 ‘사춘기집Ⅱ 꽃 본 나비’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이날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은 “저희가 변화가 있었다. 4년간 오래보던 친구가 없다 보니 떨리기도 하고 걱정도 많이 된다”며 우지윤의 탈퇴를 언급했다.


이어 그는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서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겠다. 8개월여 만에 컴백인데 정말 떨린다. 열심히 준비한 만큼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요기사

한편 13일 오후 6시 발매되는 새 미니앨범 ‘사춘기집Ⅱ 꽃 본 나비’는 사랑스럽지만 위태롭고 불안해서 더 찬란한 사춘기의 두 번째 이야기다. 지난 사춘기집Ⅰ에서 사춘기의 성장통을 그려냈다면, 이번 사춘기집Ⅱ에서는 성장하는 과정에서의 소중한 감정들을 하나하나 담아냈다.

타이틀곡 ‘품’은 펑키한 리듬의 베이스와 일렉기타가 곡의 분위기를 주도하며, 후렴구의 재치 있는 가사와 멜로디 라인의 포인트가 귀에 감기는 매력적인 곡이다. 또 다른 타이틀곡 ‘나비와 고양이’는 처음 시도하는 새로운 스타일로 엑소 백현과 함께한 듀엣곡이다. 가사에서 묻어나는 특유의 애틋하고 사랑스러운 감성이 돋보인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