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측 “6월15일 영장 연기 예정…국방의 의무 당연히 이행”

뉴스1 입력 2020-05-13 13:20수정 2020-05-13 13: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호중 © News1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 김호중(29)이 군 입대를 연기한다.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13일 김호중의 군 입대와 관련해 “현재 김호중은 6월15일 영장이 나온 상태로, 연기 신청을 할 예정”이라며 “이에 따른 추후 일정과 관련한 활동 계획도 세우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국방의 의무는 당연히 이행할 것”라고 덧붙였다.


한편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4위를 차지한 김호중은 현재 신곡 ‘나보다 더 사랑해요’ 등을 발매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며, 첫 번째 정규앨범을 준비 중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