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핑, 데일리 봄 아웃도어 스타일링 제안

동아일보 입력 2020-05-08 18:05수정 2020-05-08 18: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웃도어, 스포츠, 스트리트 무드, 테크니컬 요소가 모두 합쳐진 유틸리티 웨어가 아웃도어 업계에서 주목받고 있다. 아웃도어 업체 콜핑은 이러한 트렌드 흐름에 따라 다양한 상황에서 적용 가능한 데일리 봄 아웃도어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올딩 바람막이는 그레이, 블랙, 블루-그린의 모노톤의 색상으로 출시되어 아웃도어, 스포츠, 일상등 장소제약 없이 어디서나 입을 수 있어 실용성이 높은 아이템이다. 올딩자켓은 입은 듯 안입은 듯 가벼운 무게감과 땀을 빨리 마르게 하는 기능성 원단을 적용하여 항상 쾌적함을 제공한다.

이번 시즌에는 소비자에게 인기만점인 아이스본 티셔츠의 스타일을 더욱 다양하게 출시했다. 한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콜핑 아이스본 원단의 기능성으로 아웃도어, 스포츠는 물론 일상에서도 상쾌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콜핑은 환절기 날씨에 조끼를 활용하여 스타일리쉬한 코디를 제시했다. 올 시즌 출시된 클로리 여성 조끼를 밝은 색감의 긴팔이나 반팔 티셔츠 위에 매치하면 여성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라이트 핑크 색상에 앞판 트로피컬 패턴으로 디자인되어 있어 봄에서 여름까지 활용 가능한 아이템이다.

주요기사

올해 신상품인 도나 슈즈는 일상에서 신으면서 러닝화, 트레킹화 기능까지 소화하는 만능슈즈이다. 도나 슈즈는 뛰어난 쿠션감과 가벼움으로 발의 피로도를 줄여주며, 은은한 컬러감과 소프트한 니트느낌까지 더해 개성을 돋보이게 한다.

콜핑 관계자는 “지금까지 반응이 좋았던 유틸리티 웨어의 트렌드 흐름에 따라 이번 시즌 디자인적 요소와 테크니컬한 요소를 모두 반영한 아이템들을 많이 출시했다.”고 말하며 “소비자들이 콜핑제품으로 장소와 시간 제약을 뛰어넘는 스타일리쉬한 코디를 완성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