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김희철, 백종원 극찬 받았다…“짬뽕집 해도 되겠다”

뉴스1 입력 2020-05-08 00:41수정 2020-05-08 00: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맛남의 광장’ 캡처
‘맛남의 광장’ 김희철이 백종원의 극찬을 받았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 김희철은 ‘희셰프’로 변신했다. 아침 식사를 담당하게 된 것. 그는 주꾸미 짬뽕 라면을 선보였다.

백종원은 김희철의 요리 과정을 지켜볼 뿐 도와주지 않았다. 그저 흐뭇하게 바라봤다.


김희철은 ‘희셰프표 짬뽕라면’을 완성해 냈다. 백종원을 비롯한 멤버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김희철은 크게 긴장한 모습이었다.

주요기사

백종원은 국물 맛부터 보고 피식 웃어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면을 먹은 백종원은 고개를 끄덕였다. 주꾸미까지 함께 맛본 그는 김희철을 향해 “너 짬뽕집 해도 되겠다”면서 활짝 웃었다.

김희철은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그는 “다행이다”며 “이렇게 긴장한 게 얼마만인지 모르겠다”고 미소를 보였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