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양성평등정책위 발족…위원장에 김덕현 전 한국여성변회장

뉴스1 입력 2020-05-07 10:58수정 2020-05-07 12: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News1
대검찰청은 7일 검찰 양성평등정책위원회 발족식을 열고 김덕현 전 한국여성변호사회 회장(62)을 위원장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대검은 이날 김 위원장과 김성숙 여성긴급전화 1366 전국협의회 회장을 비롯한 위원 11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검찰 양성평등정책위원회는 법조계, 학계, 여성단체, 문화계 등 사회 각계각층의 전문가 외부위원 9명과 검찰 내부위원 2명을 포함해 총 11명으로 구성됐다.


외부위원은 김 위원장을 비롯해 김성숙 여성긴급전화 1366 전국협의회 회장(52), 김양희 젠더앤리더십 대표(64), 김한균 한국형사정책연구원 연구위원(51), 안희준 법무법인 백송 대표변호사(44), 우양태 법무법인 선우 변호사(50), 원숙연 이화여대 행정학과 교수(57), 이정향 영화감독(56), 진종순 명지대 행정학과 교수(51)다.

주요기사

검찰 내부위원은 노정환 인권부장(53)과 복두규 사무국장이 맡는다.

위원회는 양성평등 관점에서 검찰의 제도, 조직문화, 업무관행에 관해 개선방안을 제시하고 양성평등 관련 정책을 심의, 자문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