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로봇으로 치매환자 치료한다

홍석호 기자 입력 2020-05-07 03:00수정 2020-05-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시, 올해 392억 투입 본격 관리
가상현실 이용 운동능력 키우고 대화 로봇으로 정서 안정감 높여
안심마을-주치의도 대폭 확대

2027년 서울의 치매 환자가 20만 명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빠른 고령화로 늘어나는 치매 환자와 그 가족의 부담을 덜기 위해 올해 국비와 시비 및 구비를 합쳐 총 39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치매 관리 계획을 추진한다. 가상현실(VR), 로봇 등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재활치료, 치매 전문교육과정 등을 새롭게 도입한다.

서울시의 ‘2020년 치매관리 시행계획’에 따르면 2015년 10만3186명이던 서울시 치매 환자는 올해 1월 13만9942명까지 늘었다. 만 65세 이상 인구가 200만 명을 넘기고 서울시 전체 인구의 21.7%를 차지하며 ‘초고령사회’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되는 2027년에는 치매 환자가 20만3818명에 달할 것으로 추산했다. 전체 노인 인구의 10.1%에 해당한다.

문제는 노인의 수가 늘며 가구의 부양 부담도 커진다는 점이다. 고령 인구에 대한 생산연령 인구의 경제적 부담을 나타내는 지표인 ‘노년부양비’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2000년 7.0%였던 서울시의 노년부양비는 2005년 9.2%, 2010년 12.0%, 2015년 16.0%에 이어 올해 20.7%까지 치솟았다. 2025년에는 27.8%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또 취약계층인 홀몸노인과 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모두 꾸준히 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서울시는 올해 치매 전문교육과정과 VR 및 로봇 등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인지 재활치료 등을 도입해 늘어나는 치매돌봄 수요에 맞춰 나갈 계획이다. 기존에 추진해 온 치매 안심마을 조성, 치매 안심주치의 지정 등도 확대한다.

주요기사

슬픈 기억만 잊고 즐거운 기억은 듬뿍 담으시길 어버이날을 이틀 앞둔 6일 오전 서울 성동구청 관계 자가 치매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카네이션과 ‘치매 안심 건강키트’를 전달하고 있다. 키트에는 감사편지와 항산화 식품 등을 담았다. 성동구 제공
우선 올해 영등포 구로 동대문 강서 도봉구 등 5개 자치구에 VR를 활용한 인지 재활 프로그램을 도입한다. 치매 환자뿐만 아니라 아직 인지 기능이 정상 단계인 어르신에게도 다양한 가상현실 상황을 체험하며 오감을 자극하거나 균형감각과 운동능력을 키우는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또 앵무새 모양의 로봇과 대화하며 교감을 나누는 프로그램을 통해 애착 관계를 만들고 정서적 지지도 제공한다.

치매 환자를 돌보는 요양보호사들을 대상으로 한 실무 중심의 전문교육과정도 시작한다. ‘치매 정신행동증상 관리’ ‘치매 환자 활동 지원’ 등 실제 환자를 대할 때 필요한 지식과 정보를 숙지시켜 서비스의 질을 높일 계획이다.

치매 환자와 그 가족들이 삶의 터전을 유지할 수 있도록 치매 안심마을과 치매 안심주치의 사업을 확대한다. 현재 36곳에서 운영 중인 치매 안심마을은 50곳으로 늘리고 317개 의료기관과 협약을 맺은 치매 안심주치의는 350개로 늘린다. 둘 다 지역사회 구성원을 중심으로 치매 환자에 대한 관심을 높여 돌봄망을 촘촘하게 하는 사업이다.

또 치매 고위험군에 해당하는 홀몸노인, 만 75세 진입자, 경도인지장애 진단자 등 3만 명에 대한 집중검진도 실시한다. 경증 치매 환자 750명을 대상으로 한 쉼터인 ‘기억키움학교’도 운영한다. 기억키움학교는 낮 시간 동안 치매 환자를 돌보며 가족의 부담을 덜어주고 운동, 건강상담, 미술치료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증상이 악화되는 것도 예방한다.

이와 함께 치매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홍보 캠페인에도 나선다. 올 하반기 한강 뚝섬유원지에서 치매 극복 걷기 행사를 진행하고 9월 21일 치매 극복의 날을 전후로 한 달간 치매 극복주간을 운영하며 각종 기념식과 행사를 열 계획이다. 치매 환자와 가족을 대상으로 극복 수기 공모전 등도 실시할 방침이다.

홍석호 기자 will@donga.com
#서울시#치매환자 대책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