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년형 팰리세이드 출시

서형석 기자 입력 2020-05-07 03:00수정 2020-05-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현대자동차는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의 2020년형 모델(사진)을 6일 출시했다. 2020 팰리세이드는 최상위 트림(선택 사양에 따른 등급) ‘캘리그래피’를 도입했다. 전용 라디에이터와 그릴, 휠 등을 적용해 기존 트림과 외장 디자인을 차별화하고 내부에는 가죽을 입힌 고급 내장재를 사용했다. 12.3인치 액정표시장치(LCD) 클러스터(계기판),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등 다양한 편의장치도 기본으로 갖췄다. 뒷좌석(2열) 승객의 편의를 위한 VIP 모델도 캘리그래피 트림을 기반으로 내놨다.

기존 트림에는 내비게이션 무선 자동 업데이트, 간편결제 서비스 등을 기본 제공해 이전 모델보다 편의성을 높였다. 가격은 가솔린 3.8 기준 3497만∼5137만 원(개별소비세 1.5% 기준)이다. 디젤 2.2 모델은 150만 원을 추가하면 된다.

서형석 기자 skytree08@donga.com
서형석 기자의 더 많은 글을 볼 수있습니다.기자 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현대자동차#팰리세이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