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④] 정병길 감독, CAA와 계약 후 할리우드행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입력 2020-05-06 06:57수정 2020-05-06 06: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병길 감독.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영화 ‘악녀’의 정병길 감독이 미국 3대 에이전시 중 하나인 CAA(Creative Artists Agency)와 계약하고 할리우드로 향한다. 5일 데드라인 등 현지 언론은 정 감독이 최근 CAA와 계약을 마쳤다고 보도했다. 에이전시에는 배우 이병헌,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도 소속돼 있다. 스턴트 배우로 영화계에 입문한 정 감독은 2017년 영화 ‘악녀’가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되면서 주목을 받았다. 정 감독은 미국 TV드라마로 리메이크되는 ‘악녀’를 연출할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