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中 현지 브랜드 ‘차파이’ 광고모델 계약

조종엽 기자 입력 2020-05-05 03:00수정 2020-05-0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16년 한한령 이후 첫 사례
지드래곤을 모델로 내세운 중국 음료 브랜드 광고.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빅뱅의 지드래곤(본명 권지용)이 한한령(限韓令) 이후 처음으로 중국 현지 브랜드 광고 모델이 됐다.

지드래곤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지드래곤이 중국 회사 눙푸산취안(農夫山泉)의 음료수 브랜드 ‘차파이(茶π)’의 광고 모델 계약을 맺었다고 4일 밝혔다. YG는 “중국 본토 유명 브랜드가 현지 광고 모델로 한류 스타를 발탁한 것은 2016년 이후 처음이다”라고 설명했다. 한한령 이후 중국에서 한국 연예인 모델을 기용한 사례는 있었지만 중국에 진출한 한국 회사 제품이나 글로벌 기업 상품에 한정됐다는 것이다.

눙푸산취안은 이미 중국 전역에서 지드래곤을 모델로 한 대형 옥외 광고를 하고 있으며, 웨이보를 비롯한 온라인에도 광고를 게재했다.


중국 정부는 2016년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확정 뒤부터 중국 내 한국 연예인 활동을 제한하는 한한령을 사실상 내렸다. 최근 들어 한한령 해제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조종엽 기자 jjj@donga.com
주요기사

#한한령#차파이#지드래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