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서 9단, 5개월 연속 랭킹 1위…박정환 9단 2위

뉴시스 입력 2020-05-04 18:12수정 2020-05-04 18: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진서 9단이 5개월 연속 랭킹 1위를 차지한 가운데, LG배 국내선발전으로 5월 랭킹에서 많은 변화가 일어났다.

신진서 9단은 LG배 전기대회 우승자로 시드를 받아 국내 선발전에 참가하지 않았다.

하지만 신 9단은 쏘팔 코사놀 최고기사 결정전에서 1승을 보태며 4월 한 달 동안 랭킹점수 3점을 보탠 10122점으로 1위에 올랐다.


LG배에서 시드를 받은 박정환·신민준·변상일·김지석·이동훈·강동윤 9단도 소폭의 랭킹점수 변화를 보였지만, 랭킹은 2~7위로 지난달과 마찬가지였다.

주요기사

이지현 9단은 제21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한 계단 오른 8위에 자리했다. 안성준 9단이 한 계단 오른 9위, 박영훈 9단이 두 계단 하락한 10위에 랭크됐다.

100위권 내에서는 96위에 오른 김동희 초단이 돋보였다. LG배 국내선발전 준결승까지 진출한 김동희 초단은 랭킹점수를 100점, 랭킹을 30계단 끌어올리며 가장 많은 점수와 가장 큰 랭킹 상승폭을 보였다.

이밖에 LG배 국내선발전에서 활약한 신예기사들의 랭킹 변화가 이목을 끌었다.

LG배를 통해 세계대회 첫 본선에 오른 김상천 2단이 22계단 오른 54위, 국내선발전 결승까지 오른 백찬희 3단이 29계단 상승한 74위에 올랐다.

여자기사 중에서는 최정 9단이 랭킹을 세 계단 끌어올려 19위를 차지했으며 오유진 7단은 10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한편 2009년 1월부터 레이팅 제도를 이용해 발표한 한국 기사랭킹은 올해 2월부터 개정된 랭킹제도를 도입해 발표한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