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지하철 1호선 역사서 60대 남성 열차에 치여 숨져

뉴스1 입력 2020-05-04 08:53수정 2020-05-04 08: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지하철1호선/뉴스1 © News1
술에 취한 60대 남성이 인천 지하철 1호선 선로로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4일 인천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16분께 인천시 중구 북성동 인천지하철 1호선 인천역에서 A씨(60)가 선로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119로 접수됐다.

당시 119에는 “열차 밑에 사람이 깔렸다”는 신고가 총 3건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은 인천역(인천~서울 방향) 1번 승강장 선로상 열차에 깔려 숨져 있던 A씨를 발견했다.

주요기사

조사 결과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플랫폼에서 실족해 선로로 추락해 열차에 치인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인천=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