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단신]축구대표팀 간판 수비수 김민재 결혼

동아일보 입력 2020-05-04 03:00수정 2020-05-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 축구 국가대표 수비수 김민재(24·베이징 궈안·사진)가 동갑내기 일반인 여성과 화촉을 밝혔다. 김민재의 매니지먼트사 관계자는 “김민재가 2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결혼했다. 결혼식 주례는 대한축구협회 정몽규 회장이 맡았다”고 3일 말했다. 결혼식에는 황의조(보르도), 이승우(신트트라위던) 등 대표팀 동료들도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경기 남자 축구(23세 이하) 금메달 멤버인 김민재는 성인 대표팀(A대표팀)에서는 30경기에 출전해 3골을 기록 중이다.


#축구대표팀#김민재#베이징 궈안#결혼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