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마스크 1인3개 구매 계속…2일 마스크 1113만개 공급

뉴스1 입력 2020-05-03 07:39수정 2020-05-03 07: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 4월27일 서울 시내의 한 약국에서 시민들이 공적마스크를 구매하고 있다. 정부는 2일부터 지난주 시범 시행했던 ‘1인3매’ 구매 수량을 유지한다. 2020.4.27 © News1
식품의약품안전처가 2일 지난 한주간 시범 시행했던 공적마스크 ‘1주 1인 3개’ 구매를 확대해서 계속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공적 마스크 ‘1인3개’ 구매의 재고량 추이 등을 모니터링한 결과 시행 전 주와 유사한 수준으로 계속해서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시범 시행 기간 중 주중에 공적 마스크를 구매한 사람은 시행 전주 대비 5.7%(911만명→963만명) 증가했으나, 공급량 또한 28.7% 확대(2672만개→3439만개)해 안정적 수급 상황을 이어갔다.


또 식약처는 5월2일에는 약 1113만9000개, 일요일인 3일은 총 270만9000개의 공적 마스크를 공급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주말 동안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는 곳은 전국 약국과 서울 경기지역 제외 농협하나로마트다.

2일 약국 공급량은 1017만7000개, 하나로마트 16만2000개다. 3일에는 약국 공급량 262만개, 하나로마트 8만6000개다.

주말 동안에는 출생연도 끝자리와 상관없이 구매할 수 있으나, 주중(월요일에서 금요일)에 구매하지 않은 사람만 구매 가능하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수급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해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이 없도록 필요한 조치를 해 나가겠다”며 “일부 공적판매는 주말 휴무로, 휴일지킴이약국·농협하나로유통 홈페이지 등에서 운영 여부와 재고량 등을 확인해 방문해달라”고 밝혔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