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모든 구단 선수 코로나 음성 판정

동아일보 입력 2020-05-02 03:00수정 2020-05-02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일 “K리그(1, 2) 22개 구단의 선수, 코칭스태프, 지원스태프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연맹은 8일 개막하는 프로축구가 코로나19로부터 완벽히 보호된 상태에서 진행될 수 있도록 비용을 전액 부담해 지난달 27∼29일 구단 관계자 전원이 검사를 받도록 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