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설하윤, 군통령 입증?…“맥심 표지모델 두 번 했다”

뉴스1 입력 2020-02-13 00:02수정 2020-02-13 00: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트로트가수 설하윤이 ‘군통령’임을 입증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설하윤은 MC들로부터 군인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다는 얘기를 들었다.

이에 설하윤은 섹시 콘셉트로 군인들의 ‘최애 잡지’인 맥심을 언급하며 “표지 모델을 두 번 했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설하윤은 이어 “행사를 가면 너무 좋아하시는데, 저는 밑에 내려가서 군 단장님이랑 블루스도 추고 논다. 친한 누나 스타일로 ‘같이 놀자’ 분위기를 이끈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이를 들은 MC 안영미는 자신도 이 잡지 화보를 찍었다며 “세미누드로 했는데 군인들이 그걸 놓고 갔다고 하더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