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민 “첫 아이 임신…따뜻하게 지켜봐주세요”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1-02 10:12수정 2019-11-02 10: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유민 인스타그램
배우 유민(본명 후에키 유코)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유민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첫 아이를 갖게 됐다”며 “컨디션을 보며 괜찮은 범위에서 일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따뜻하게 지켜봐주세요.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일본에서 활동 중인 유민은 지난해 6월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했다. 일본 “매체는 유민이 현재 임신 5~6개월 차로 안정기에 들어갔다”고 보도했다. 유민은 올해 안에 출산 휴가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한편 유민은 2001년 드라마 ‘우리 집’으로 출연하며 한국에 이름을 알렸다. 이밖에도 ‘좋은 사람’, ‘불량주부’ 등에 출연하며 2000년대 초반 왕성한 활동을 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