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벤처 엠비아이 “전기차용 2단 변속기 세계 최초로 개발”

한우신기자 입력 2017-03-23 03:00수정 2017-03-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변속기를 전문으로 생산하는 국내 벤처기업인 엠비아이가 전기차용 2단 변속기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엠비아이는 제주에서 열리고 있는 ‘제4회 국제전기차엑스포’에서 시제품을 공개했다. 엠비아이는 2016 중소기업기술대전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엠비아이에 따르면 이번에 개발한 전기차용 2단 변속기는 전기차의 동력 효율을 30∼40%가량 높여 등판능력과 주행거리를 크게 개선했다. 현재 전기차는 변속기가 없는 1단 감속모터를 사용한다.

변속기가 없다 보니 언덕길 등판능력과 주행능력이 떨어지며 배터리 소모량도 커 생산원가가 크게 높아졌다는 게 엠비아이의 설명이다. 엠비아이는 국내외 전기자동차 업체와 모터 생산 업체들에 제품을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우신 기자 hanwshin@donga.com
주요기사

#벤처#전기차#2단 변속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