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 정다은, 주례 없는 결혼-케이윌 축가…신혼집은 어디?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3-16 10:17수정 2017-03-16 13: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조우종과 정다은 아나운서가 오늘(16일) 결혼한다.

두 사람은 이날 오후 6시 30분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화촉을 밝힌다. 결혼식은 별도의 포토타임이나 기자회견 없이 비공개로 진행된다.

주례는 없으며, 사회는 조우종의 후배인 KBS N 스포츠 강성철 아나운서가, 축가는 가수 케이윌이 부를 예정이다.

신혼여행은 스케줄이 많아 내달로 미뤘다. 구체적인 장소는 아직 밝히지 않았다.

주요기사
신혼집은 조우종이 혼자 살고 있는 흑석동 아파트인 것으로 전해진다. 조우종은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신혼집을 미리 공개한 바 있다. 이 아파트는 조우종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가 있는 강남과 가깝고 방송가가 몰려 있는 여의도와도 근접해 두 사람이 신혼살림을 하기에는 최적의 위치다.

2세 계획은 1~2명 이라고 밝혔다. 정다은 아나운서는 지난달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해 2세 계획 질문에 "노산이라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한두명정도"라고 답했다. 이에 박명수는 "도우미는 쓸거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