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동아·KSPO 공동기획] 운동역학적 지원의 힘…대구 명문 사격팀의 산실

스포츠동아 입력 2017-03-14 05:45수정 2017-03-14 05: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현장밀착지원으로 엘리트, 꿈나무 선수들을 꾸준히 돕고 있는 대구스포츠과학센터 홍창배 센터장(오른쪽)과 최동성 선임연구원(왼쪽)이 대구백화점 소속 국가대표사격선수 박병수의 족저압, 근전도 측정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대구스포츠과학센터
■ 스포츠과학, 지역밀착 시대를 열다

17. 대구스포츠과학센터

센터, 대구백화점·남구청 사격팀에 도움
다트피쉬영상분석·무선근전도 등 활용
실시간압력중심좌표로 중심이동 측정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 한국스포츠개발원(KISS)은 그동안 국가대표선수들에게만 제한적으로 제공되던 스포츠과학 지원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해 현재 총 6곳의 지역스포츠과학센터(서울·경기·대전·대구·광주·전북)를 운영하고 있다. 대구스포츠과학센터는 이런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내 엘리트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운동생리학, 운동역학, 스포츠심리학 지원을 실시하고, 꿈나무선수들이 국가대표 또는 세계적 선수로 성장하도록 돕고 있다.

관련기사
지난해 가을 대구백화점 사격팀 한태오 감독과 남구청 사격팀 박은영 감독은 대구센터를 찾았다. 대구시의 사격을 대표하는 두 감독은 지난해 8월 대구센터에서 개최한 1차 스포츠과학교실 및 설명회에 참석한 뒤 다양한 지원을 받고 싶어 했다. 이들은 각종 프로그램에 대한 상담을 받았고, 기초체력 측정 및 운동역학적 지원을 요청했다. 이어 두 팀 선수들이 센터를 방문해 스포츠수행전략 검사를 시작으로 신체 계측, 인 바디(In Body) 검사, 사격선수들에게 중요하게 작용하는 여러 체력요소들에 대한 평가를 받았다. 그 결과는 감독과 선수들이 한 눈에 알아보기 쉽게 카조리자료로 정리됐고, KISS에 등록된 국가대표사격선수들과 비교한 체력측정 결과와 함께 전달됐다.

체력측정 피드백 이후 이뤄진 현장지원은 다음과 같은 운동역학적 지원들로 구성됐다. 첫째는 다트피쉬영상분석 시스템을 활용해 사격 시 시상면상에 나타난 동작에 대한 실시간 피드백이다. 둘째는 무선근전도 시스템을 활용한 선수별 성공한 동작과 실패한 동작에 대한 상지 주요 근육, 요측수근굴근, 상완이두근, 상완삼두근, 대흉근, 삼각근 전면 근육, 삼각근 중간 근육, 승모근, 광배근과 척추기립근(좌·우 모두), 대둔근의 근활성화 피드백이다. 셋째는 무선족저압 시스템을 활용한 선수별 사격 시 나타나는 족저압력분포와 압력중심이동에 대한 피드백이다.

대구센터는 현장지원 시 빔프로젝터를 이용해 감독과 동료선수들이 실시간압력중심좌표의 변화를 살펴보고 신체중심이동이 어떻게 이뤄지고 있는지 살펴볼 수 있게 했다. 그리고 영상분석, 근전도, 족저압 측정 등의 실험 결과는 사격 시 중요한 시점(거총→준비자세→조준→격발→격발 후 자세)과 구간(거총-준비, 준비-조준, 조준-격발, 격발-격발 후 구간)으로 나눠서 각 구간에서 나타나는 변화들을 세밀하게 분석해 제시됐다. 특히 결과 피드백 자료를 감독과 선수들이 알아보기 쉽게 자체적으로 제작했으며, 센터에 마련된 영상지원 시스템을 통해 생생하게 감독과 선수들에게 전달했다.

현장지원이 완료된 뒤 대구백화점 한 감독은 대구시 소속 사격선수들이 매년 1월 대구사격장에서 합동훈련을 진행하고, 이 때 실제경기상황에서 필요한 스포츠심리전략 등에 관한 스포츠심리학 전문가를 초청한 강의를 듣고 싶다고 요청했다. 이에 대구센터는 올 1월 12일 국가대표사격선수들의 스포츠심리상담과 스포츠심리전략에 대한 풍부한 경험을 지니고 있는 박상혁 박사(KISS 선임연구원)를 초청해 스포츠과학교실을 운영했다. 이 강의를 들은 한 감독은 “대구스포츠과학센터를 통해 좋은 지원들을 받게 돼 매우 기쁘다. 오늘 배운 스포츠심리전략을 선수들이 실제경기상황에서 꼭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같이 대구센터는 대구백화점 및 남구청 사격선수들에게 다양한 지원을 했고, 지원을 통해 선수들의 실력이 한 단계 향상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현재 대구체고 사격부, 대구시청 소프트볼팀과 여자배구팀, 경북여고 테니스팀에서도 현장지원을 요청한 상황이라 올해도 대구센터는 매우 바쁘게 움직여야 한다. 대구센터 관계자는 “우리 센터의 지원을 통해 우리 시 엘리트스포츠팀의 경기력이 향상되기를 늘 꿈꾸고 있으며, 센터에서 활용 가능한 모든 시스템과 장비로 전폭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홍창배 대구스포츠과학센터장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