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라희 이어, 동생 홍라영 삼성미술관 부관장도 사임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3-08 20:17수정 2017-03-08 20: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홍라영 동아일보DB
홍라희 삼성미술관 관장이 지난 6일 관장직을 사퇴한 지 이틀 만에 동생 홍라영 총괄 부관장이 사임했다.

미술계에 따르면 홍라영(57) 총괄 부관장은 이날 사임했으며 삼성미술관 리움은 오는 4월 중순 시작해 8월까지 개최할 예정이던 기획전시인 김환기 회고전도 취소하기로 했다.

아울러 리움은 오는 9∼12월 개최하기로 예고한 서예전 '필(筆)과 의(意): 한국 전통서예의 미(美)'전도 취소한다. 이 전시는 현대 미술을 중심으로 기획전을 하던 리움의 첫 서예전이 될 예정이었다.

단 리움은 기존 소장품을 보여주는 상설전은 계속된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