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과 놀자!/주니어를 위한 칼럼 따라잡기]인공지능과 인간의 번역 대결

김보민 동아이지에듀 기자 입력 2017-03-08 03:00수정 2017-03-0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일러스트레이션 임성훈
2월 21일 서울 세종대에서 국제통역번역협회 주최로 인간 번역사 대 인공지능 번역기의 번역 대결이 있었다. 인간 번역사가 문학 지문 30점, 비문학 지문 30점 만점에 평균 합계 49점을 받아 19.9점을 받은 인공지능을 압도했다. 인공지능의 번역 능력은 특히 문학 지문에서 떨어져 전체 문제의 90%는 문장조차 성립되지 않았다.

대결은 한글-영어 번역 대결이었다. 그러나 같은 알파벳 언어권(같은 언어를 쓰는 지역)에서의 번역 대결, 예를 들어 영어-스페인어 번역 대결이었다면 인공지능의 점수가 지금보다 훨씬 더 높았을 것이라고 한다. 다른 언어권끼리라도 구글은 영어-일본어 번역에는 데이터가 많이 축적(모아서 쌓음)돼 있고 일본어-한글은 각각의 특징이 유사한 편이다. 영어를 일본어로 번역하고 다시 한글로 번역하거나, 한글을 일본어로 번역하고 다시 영어로 번역하는 방식이었다면 결과는 또 달랐을 것이다.

‘Time flies like an arrow’를 잘못 번역하면 ‘시간 파리는 화살을 좋아한다’가 된다. ‘㉠시간은 화살처럼 날아간다’로 번역하려면 이렇게 번역되는 사례가 쌓이고 그것이 패턴(일정한 형식)으로 인식돼야 한다. 패턴화하기 쉬운 일상 언어부터 점차 인공지능이 장악(마음대로 함)해 갈 것이다.
 
동아일보 2월 23일자 송평인 논설위원 칼럼 정리
 
칼럼을 읽고 다음 문제를 풀어 보세요.
 
1. 본문을 읽고 설명이 틀린 것을 고르세요.

① 영어와 스페인어는 알파벳을 쓴다.

주요기사
② 인간 번역사와 인공지능 번역기의 대결에서 인공지능이 최종 승리했다.

③ 인간 번역사는 평균 합계 49점을 받았다.

④ 인공지능의 번역 능력은 특히 문학 지문에서 떨어졌다.

2. ‘㉠시간은 화살처럼 날아간다’의 뜻은 무엇인가요?

① 시간은 화살처럼 끝이 뾰족하게 생겼다.

② 시간은 화살처럼 빠르게 지나간다.

③ 시간은 화살처럼 옛날부터 쓰던 것이다.
 
김보민 동아이지에듀 기자 gomin@donga.com

#인공지능#ai#번역대결#인간 번역사 대 인공지능 번역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