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특검, 박근혜 300억 말할 자격 없어…보여준 능력은? ‘장시호 아이스크림 사주기’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3-07 12:19수정 2017-03-07 13: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동욱 공화당 총재 트위터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박영수 특별검사팀을 저격했다.

신 총재는 7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박영수 특검 '박근혜 400억 말할 자격 없다'"고 운을 뗐다.

그는 "(특검이) 고작 보여준 능력은 '장시호 아이스크림 사주기', '장시호 떡국 먹이기' 외 수사 능력은 0%"라고 비꼬았다.

이어 "박 대통령 5촌 살인 사건 앞에는 왜 작아지나"라면서 "육영재단 최 씨 가족개입 왜 흉내만 내나 그러니 떡검 소리나 듣지"라고 지적했다.

주요기사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