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김재경 꺾은 ‘발레리나’ 정체는 천상지희 출신 린아? 이유 보니…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3-05 18:02수정 2017-03-05 18: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복면가왕 캡처
누리꾼들은 ‘복면가왕’에서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김재경을 꺾은 ‘발레리나’의 정체에 대해 걸그룹 천상지희 출신 뮤지컬 배우 ‘린아’라고 추측하고 있다.

누리꾼들이 린아로 추정하는 ‘발레해서 생긴 일 발레리나’는 5일 방송한 ‘일밤-복면가왕’에서 ‘말이 안통하네트’를 꺾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이후 ‘안통하네트’는 레인보우 출신 김재경인 것으로 밝혀졌다.

누리꾼들은 온라인상에서 목소리와 박자감을 근거로 ‘발레리나’를 천상지희 출신 뮤지컬 배우 린아라고 추측하고 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