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전소미 “국적은 한국·캐나다·네덜란드…미성년자라 결정 못해”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6-11-29 11:16수정 2016-11-29 11: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I.O.I 전소미가 자신의 국적을 언급했다.

전소미는 2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자신의 국적을 공개했다. 전소미는 한국인 어머니와 캐나다 아버지를 뒀다고 밝혔다.

성시경은 “소미 양은 국적이 어떻게 되냐”고 물었고 전소미는 “한국, 캐나다, 네덜란드 등 세 가지가 있다”고 답했다.

이어 “아직 결정 안하신 거냐”는 질문에 “아직 미성년자라서 국적을 선택하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