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예림, SNS에 노출사진 올려?… 父 이경규 ‘버럭’

동아경제 입력 2015-10-12 12:40수정 2015-10-12 12: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예림. 사진=SBS ‘일요일이 좋다-아빠를 부탁해’ 방송화면
이예림, SNS에 노출사진 올려?… 父 이경규 ‘버럭’

‘아빠를 부탁해’ 이경규가 딸 이예림의 SNS 사진에 잔소리를 해 웃음을 안겼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아빠를 부탁해’에서는 이경규, 이예림 부녀가 횡성 도새울 마을로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경규는 이예림과 함께 한우 농장에서 소를 돌보던 중 “너 얼마 전에 인스타그램에 섹시한 사진 올렸더라. 그 사진 보고 깜짝 놀랐다. 정신 나간 애 아닌가 싶었다. 훌떡 벗은 것 아니냐”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에 이예림은 “3분의 1도 안 벗었는데 뭘 그러냐”고 말해 이경규에게 또 한 번 놀라움을 안겼다. 이경규는 “사진 찍을 때는 좋았지. 항상 겸손해야 한다”고 진심어린 충고를 했다.

앞서 이예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깨가 드러난 원피스를 입은 사진을 올린 바 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