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경제

[사회공헌 Together]창업 성공을 향한 열정, 팍팍 밀어 드립니다

입력 2015-09-18 03:00업데이트 2015-09-18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SK텔레콤은 정보통신기술(ICT)을 바탕으로 동행의 문화를 실천해 왔다. 특히 2013년 ‘행복동행’ 선언을 시작으로 ICT 기반 공익 서비스 창출에 매진하고 있다.

SK텔레콤은 2012년부터 서울 중곡시장, 인천 신기시장 등 전통시장에서 ICT를 적용한 활성화 사업을 진행 중이다.

방문객 데이터베이스(DB) 축적과 이를 활용한 마케팅, 시장별 특화프로그램 육성을 통해 전통시장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최근에는 시장 내에 ICT 체험관을 마련하고 스마트 배송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전통시장만의 차별적 경쟁력을 발굴하고 있다.

ICT 창업 육성 활동으로 ‘브라보! 리스타트’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마련된 리스타트 프로그램은 2013년 7월 도입된 이래 올해 초까지 총 34개 팀의 창업을 성공시켰다.

사업 아이템 추진 과정에는 SK텔레콤이 직접 참여해 공동 사업화를 추진한다.

또 2004년부터 모바일 기부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기부 및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천사사랑나눔’이라는 이름으로 시작한 모바일 기부 프로그램은 유무선 ‘기브유(GiveU)’ 프로그램으로 업그레이드돼 이동통신사와 상관없이 스마트폰으로 현금은 물론 OK캐시백, 레인보우 포인트로도 기부를 할 수 있다.

이외 사내에서는 자원봉사 연결 플랫폼 ‘위드유(WithU)’를 운영하고 있다.

시각장애인 전용 음성 콘텐츠를 제공하는 ‘행복을 들려주는 도서관’ 서비스를 위해 사내 구성원들이 직접 음성녹음 활동에도 참여한다. 스마트 헌혈, 재난 문자방송 등 모바일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공익 서비스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곽도영 기자 now@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