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하늘에 ‘블루문’, 뜨는 시간은?…NASA “실제 ‘파란달’ 있었다”

박해식기자 입력 2015-07-31 12:26수정 2015-07-31 2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DB
오늘 밤하늘에 ‘블루문’, 뜨는 시간은?…NASA “실제 ‘파란달’ 있었다”

블루문 뜨는 시간

7월 마지막 날 밤하늘에 ‘블루문’이 뜬다. 한달에 두 번 뜨는 보름달이 블루문이다.


블루문(Blue Moon)은 파란 달이 아니다. 매우 드문 일을 나타내는 영어 표현 ‘원스 인 어 블루문(once in a blue moon)’에서 따왔다. 또 달을 풍요로움의 상징으로 여기는 동양과 달리 서양에선 마녀와 연관지어 불길하게 여기기에 ‘우울한’이란 뜻도 있는 블루를 달과 역어 블루문이라고 명명했다는 설도 있다.

주요기사

블루문은 달의 공전주기(29.5일)가 양력의 한 달보다 짧아 나타나는데 1일에 뜬 보름달이 같은 달 30일이나 31일에 또 한번 뜨는 현상이다.

블루문은 100년에 36.83번, 즉 2.72년에 한 번씩 나타난다.

여기서 한 가지 궁금증. 정말 글자그대로 ‘파란달’(블루문)도 있을까.

미 항공우주국(NASA)에 따르면 1883년 인도네시아에 파란빛의 달이 떴다. 크라카토아 화산폭발로 대기 중 먼지의 농도가 짙어졌기 때문이다. 1미크론(1mm의 1/1000) 크기의 작은 먼지 알갱이들이 달빛의 붉은색은 흩어버리고 다른 색은 통과시키면서 푸른색을 띤 달이 관측된 것이다.

하지만 나사는 평생 한 번이라도 이 같은 ‘블루문’을 보는 행운을 누리기란 쉽지 않다고 전했다.

한편 월별 해·달 출몰시간을 제공하는 천문우주지식정보는 이날 서울의 달 뜨는 시간은 저녁 7시 19분이라고 밝혔다.

블루문 뜨는 시간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