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는 공부]NLCS Jeju, 네팔 지진피해 성금 4000만원 모아

동아일보 입력 2015-07-21 03:00수정 2015-07-21 07: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NLCS Jeju 학생들은 지난해와 올해 두 차례 네팔로 해외봉사활동을 다녀왔다. NLCS Jeju 제공
국제학교인 노스런던컬리지잇스쿨 제주(North London Collegiate School Jeju·이하 NLCS Jeju)는 학생들이 교내에서 네팔 지진 피해 복구 모금활동을 벌여 약 4000만원의 성금을 모았다고 밝혔다.

NLCS Jeju는 165년 전통을 가진 영국 NLCS 본교의 첫 해외 분교로 2011년 제주영어교육도시에 문을 열었다. 영국 본교의 교육과정을 그대로 도입해 수준 높은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100여 개에 달하는 다양한 비교과 활동을 학생들에게 제공한다.

이번 모금운동을 적극 주도한 NLCS Jeju Year11 이다은 양은 “지난해 네팔로 봉사활동을 다녀왔는데 강력한 지진이 그곳에서 났다는 소식을 접하고 교내에서 모금운동을 시작했다”면서 “벼룩시장을 열어 간식과 물품 등을 판매해 돈을 모으고 학부모와 교직원들에게 편지를 보내 모금을 독려했다”고 말했다.


이번에 모인 금액은 히말라야 어린이를 돕는 비정부기구인 마운틴 차일드에 8월 전달돼 네팔 지진 피해로 고통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의 교육, 의약품, 식수 공급과 더불어 지역발전에 쓰일 예정이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