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아파트 화재, 방화가능성… 오토바이 주차 한 뒤 불

동아닷컴 입력 2015-01-10 17:02수정 2015-01-10 17: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의정부 대봉그린아파트 화재
의정부 대봉그린아파트 화재에 입주민의 방화가능성이 제기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동 대봉그린아파트에서 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는 가운데 아파트 거주자 1명을 조사하고 있다”고 10일 전했다.

경찰은 이어 “CCTV를 판독한 결과 불이 나기 전 거주자 A 씨가 4륜 오토바이를 1층 주차장에 주차하고 올라간 뒤 오토바이에서 불이 난 것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CCTV 영상에는 아파트 입주민 A 씨가 오토바이 운전석 부분을 1분 30여초 동안 만지고 올라간 뒤 얼마 지나지 않아 화재가 난 현장모습이 기록된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기사
경찰은 의정부의 한 병원에 입원해 있는 A 씨의 신병을 확보하고 오토바이를 운전한 사실을 확인 받았다.

한편 이날 오전 9시27분께 시작된 의정부 대봉그린아파트 화재는 오전 11시44분께 진화됐지만 3명이 숨지고 101명이 다쳤다. 부상자 가운데 7명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