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이성경, 조인성 장난기 폭로...‘도촬당해’

동아닷컴 입력 2015-01-09 09:43수정 2015-01-09 10: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성경
모델 겸 배우 이성경이 조인성에 대해 언급해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는 ‘대세 남녀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김지훈, 이장우, 한그루, 이채영, 이성경이 등장했다.

이날 이성경은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에서 연인으로 호흡을 맞췄던 배우 이광수에 대해 “보여지는 이미지보다 배려를 많이 해주시고 진지하다”고 말했다.

이에 MC 박미선이 “이광수만 언급하나? 조인성은 어땠나?”라고 묻자 이성경은 “오히려 인성 오빠는 장난기가 많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이성경은 “광수오빠는 보이는 이미지보다 배려를 잘 해주셨다. 오히려 조인성 오빠가 현장에서 분위기 메이커였다”라고 의외의 답을 했다.

그는 이어 ”광수 오빠와 키스신 촬영을 했을 때 키스신이란 걸 처음 찍어 보니까 ’긴장하고 민망해하는 걸 티 내지 말아야지‘라고 생각했다“라며 ”근데 무슨 소리가 들려서 봤더니 바로 밑에서 조인성 오빠가 휴대폰을 들고 있더라. 또 다음 장면에서는 ’뭐 하는 거야‘라고 놀렸다“고 촬영장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