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찬휘, ‘토토가’ 이후 본명 화제… 예명 소찬휘, 의미는?

동아닷컴 입력 2015-01-07 11:43수정 2015-01-07 11: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소찬휘 토토가 본명
‘소찬휘 토토가 본명’

가수 소찬휘가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이하 토토가)’에 출연한 후 ‘김경희’라는 본명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6일 소찬휘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유재석에게 큰 고마움을 표하며,“ 예능 공포증이 있어서 ‘무도’ 출연을 꺼렸었는데 ‘무도’ 제작진이 거주지 부근 노래방으로 오면서 촬영이 일사천리로 진행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예능감이 없는 편에 멀뚱하게 서 있을 때가 많았는데 MC 유재석 씨가 정말 많이 도와줬다”며 유재석에게 깊은 감사를 전했다.

관련기사
이어 소찬휘는 ‘토토가’에 나온 본명 화제에 대해 언급했다.

“유재석 씨가 제 본명을 불러줘서 정말 깜짝 놀랐다. 덕분에 ‘토토가’ 단체 카톡방에서도 사람들이 소찬휘 대신 ‘경희 씨’로 부른다. 그간 노래 ‘티어스’는 알아도 얼굴을 모르는 분들이 많았는데, 방송 출연 후 많은 분들이 내 얼굴과 본명을 다 알아 주신다. 경희누나, 경희 언니, 경희 씨까지 다양하게 불러 주신다. 이것이 방송 후 가장 많이 달라진 점” 이라고 말했다.

한편 소찬휘는 “예명은 ‘솔찬히 노래를 잘 부른다’는 의미로 지었다”라 밝힌 바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