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아들 고윤, 과거 “정치하겠다” 했지만…

동아닷컴 입력 2015-01-05 17:56수정 2015-01-05 18: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무성 아들 고윤
‘김무성 아들 고윤’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과거 한 방송에서 신인 배우 고윤이 자신의 아들임을 밝힌 모습이 다시금 화제가 되고 있다.

김무성 의원은 지난해 9월 JTBC '적과의 동침'에서 가족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방송에서 김무성 의원의 가족 사진을 본 강용석이 "사진 속 아들이 '아이리스'에 나온 그 아들이냐"고 묻자, 김무성 의원은 드라마 속 배우 고윤이 아들이 맞다고 대답했다.

관련기사
이어 김무성 의원은 "과거 아들이 정치한다고 하기에 '너 미쳤느냐' 했는데, 군대에 갔다 와서는 연기를 하겠다더라. 연기도 말렸지만 하고 싶은 건 하라는 우리 집 교육관이 있어 꿈을 지원했다. 일체 도와주는 것은 없다"고 말했다.

또한 김 의원은 "아들은 나와 관계를 숨기기 위해 예명을 썼다"고 덧붙였다.

특히 고윤의 빼어난 외모를 보고 놀란 김구라는 "아들이 누구를 닮은 거냐"며 질문하자, 김성 의원이 "날 닮았다"고 재치 있게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고윤은 현재 상영중인 영화 ‘국제시장’에서 고 현봉학 박사 역을 맡아 열연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