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이대화, 일침 가한 박진영 심사평 “전주피아노라인 칠 때 의식 잃어”

입력 2014-12-15 17:45업데이트 2014-12-15 17: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박진영 심사평 일침 (사진= 이대화 페이스북)
대중음악평론가 이대화가 ‘K팝스타4’ 박진영 심사위원의 심사평을 듣고 일침 해 네티즌들의 조명을 받고 있다.

이대화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와 과연 이런 음악이 가능하긴 한 걸까. 난 비틀즈를 듣고도 전주만 듣고 의식을 잃진 않았는데”라는 글을 남겨 일침했다.

이어 이대화는 ‘K팝스타4’ 참가자 이진아의 자작곡 ‘마음대로’를 듣고 감탄한 박진영 심사위원의 심사평을 인용해 일침했다.

이대화는 같은 날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서도 “솔직히 나도 ‘마음대로’가 좋았다. 정말 멋진 곡이라고 생각한다”면서 “하지만 박진영의 이런 막무가내 어법이 과연 이진아의 음악적 미래에 해가 되지는 않을지 걱정이다”고 심사평을 일침했다.

한편 이진아는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4’에 출연해 자작곡 ‘마음대로’를 열창한 바 있다.

이날 박진영 심사위원은 심사평에서 “음악을 관두겠다. 정말 숨고 싶다. 가사에 대해 기대를 하다가 한 글자도 못 들었다. 처음에 전주피아노라인을 칠 때 의식을 잃었다”고 극찬한 표현을 사용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