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YG 바비 웃을 때 예뻐, 연습생 때부터 좋아해”

동아닷컴 입력 2014-12-05 10:03수정 2014-12-05 10: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유정 YG 바비’

배우 김유정이 YG엔터테인먼트 소속 바비에 대한 호감을 표했다.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서 김유정은 “연습생 때부터 좋아한 사람은 있다. 바비”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만나본 적은 없다”며 “연습생 때부터 좋아했다. 웃는 게 예쁘다”고 설명했다.

김유정은 “음악 방송 MC를 하니 프로그램에서 만날 수 있지 않겠느냐”라는 MC들의 말에 “그냥 인사하는 거죠”라며 수줍게 웃어보였다.

관련기사
‘김유정 YG 바비’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유정 YG 바비 잘 어울린다”, “유정아, 나도 바비 좋아”, “귀엽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