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칼렛 요한슨, 로메인 도리악과 결혼…‘과거 노출까지 재조명’

동아닷컴 입력 2014-12-02 12:12수정 2014-12-02 12: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스칼렛 요한슨 페이스북
‘스칼렛 요한슨 로메인 도리악 결혼’

할리우드 여배우 스칼렛 요한슨(30)이 비밀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 1일 미국의 한 연예매체는 “스칼렛 요한슨과 프랑스 출신 언론인 로메인 도리악이 지난 10월 1일 미국 몬타나주 필립스버그에서 비밀 결혼식을 올렸다”고 보도했다.

스칼렛 요한슨과 비밀 결혼식을 올린 로메인 도리악은 프랑스 저널리스트이자 광고 에이전시 회다 대표다. 스칼렛 요한슨보다 2살 연상다.

관련기사
할리우드 대표 섹시스타답게 그를 거쳐 간 남자스타들도 많았다. 요한슨은 17세였던 2001년 밴드 ‘스틸 트레인’의 보컬이자 기타리스트인 잭 안토노프와 첫 공식 연인관계를 맺었다.

이후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의 빌 머레이와도 34년의 나이 차이가 무색하게 염문설에 휩싸였고 17년 연상인 베니치오 델 토로와 사귄 다음 30년 연상인 존 트래볼타와도 소문이 났었다.

스칼렛 요한슨은 2010년 12월 라이언 레이놀즈와 이혼한 후 24살 연상의 숀펜과 열애했으며 이 열애는 6개월 만에 막을 내렸다. 이후 2012년 9월 스칼렛 요한슨은 로메인 도리악과 연인으로 발전한 뒤 지난해 9월 약혼식을 올렸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