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이대호와 오승환, 라디오스타 출연 확정… 입담 대결 펼친다!

입력 2014-12-01 17:05업데이트 2014-12-01 17:0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대호 오승환
오승환(32·한신 타이거즈)와 이대호(32·소프트뱅크 호크스)가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 출연할 예정이다.

MBC관계자는 1일 한 매체에 “이대호 선수와 오승환 선수가 17일 녹화 예정인 ‘라디오스타’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대호와 오승환은 한국을 대표하는 대표 타자와 투수로 유명하다. 현재 이대호는 소프트뱅크 호크스, 오승환의 한신 타이거즈에 소속돼 일본 프로야구에서 함께 활약 중이다.

앞서 둘은 일본시리즈에서 맞대결을 펼칠 수 있을지 관심을 모았으나, 소프트뱅크가 시리즈 5차전 끝에 우승할 때까지 결국 둘의 맞대결은 무산됐다.

17일 녹화되는 ‘라디오스타’에서 일본 프로야구 활약 소감과 한국을 대표하는 야구 선수로서의 자부심 등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