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500원 마을택시, 시골 어르신들을 위한 맞춤 복지 ‘대박’

동아닷컴 입력 2014-11-03 11:19수정 2014-11-03 11: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완주 500원 마을택시
'완주 500원 마을택시'

완주 500원 마을택시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전라북도 완주군에서 시행중인 500원 마을택시는 버스가 다니지 않는 지역의 주민들을 위해 21개 마을을 대상으로 500원만 내면 읍내까지 태워주는 수요 응답형 마을택시다.

완주 500원 마을택시가 등장하기 이전에는 마을에서 버스 정류장까지 걷거나 콜택시를 이용해야 해 병원이나 은행 등의 시설을 이용하고 싶었던 노인들에는 부담으로 작용했던 것이 사실이다.

주요기사
하지만 완주 500원 마을택시가 등장하며 21개 마을에 배정된 택시를 이용해 원하는 시간대에 마을에서 시장이나 보건소, 병원, 면사무소 등이 있는 읍·면 소재지까지 편리한 이동이 가능해졌다.

한편 완주군은 완주 500원 마을택시에 대해 1대당 운송 단가를 3500원으로 산정해 이용 요금을 제외한 나머지 비용을 지원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