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이예빈, 바니걸로 깜짝 변신…‘큐티+섹시!’

입력 2013-01-24 08:16업데이트 2013-01-24 10:2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예빈 화보’
레이싱 모델이자 방송인 이예빈의 화보가 공개됐다.

이예빈은 최근 진행된 남성매거진 맥심(MAXIM) 2월호의 화보 촬영과 인터뷰에 임했다. 이번 화보는 밸런타인데이를 겨냥, 시크한 바니걸 콘셉트로 진행된 가운데 이예빈은 토끼를 연상시키는 깜찍한 머리띠와 가슴이 훤히 비치는 망사 원피로 섹시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또 직접 준비해 온 파격적인 전신 망사 의상을 입고 과감한 포즈로 특유의 섹시함을 자아냈다. 현장에 있던 남성스태프들은 그 모습에 놀랐다는 후문이다.

이예빈은 화보 촬영에 이은 인터뷰에서 지난해 12월 ‘솔로대첩’ 불참으로 누리꾼에 뭇매를 맞았던 심경을 전했다. 그는 “SNS에 올라온 ‘참가’ 버튼을 누르고 업로드했을 뿐인데 그렇게까지 화제가 될 줄은 몰랐다”며 “몸을 만지고 도망가겠다는 등의 야한 댓글이 많이 달려 무서웠고 지인들도 극구 말렸기 때문이다”고 불참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예빈은 밸런타인데이에 남자친구에게 해준 기억에 남는 선물을 묻자 “쿠션과 블라인드, 십자수 등을 선물했다”고 답했다.

이예빈의 화보와 인터뷰는 맥심(MAXIM) 2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이예빈 화보’ 맥심(MAXIM)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