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이보영, 대본 삼매경 포착…‘명품연기 비결 여기에 있었네!’

입력 2012-12-26 14:55업데이트 2012-12-26 15: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보영 대본 삼매경’
‘이보영 대본 삼매경’

배우 이보영이 대본 삼매경에 빠졌다.

이보영은 KBS 2TV 주말드라마 ‘내 딸 서영이’ 타이틀롤로 활약하며 부동의 시청률 1위를 이끌고 있다. 26일 공개된 현장 비하인드 스틸사진에는 대본 삼매경에 빠진 이보영의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이보영은 쉬는 시간에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고 꼼꼼하게 살피고 있다. 어느 순간에도 열심히 연기 연습에 임하는 모습이다.

이보영은 ‘내 딸 서영이’에서 최고조에 이른 갈등의 중심에서 절절한 감정 연기로 극을 끌어가고 있다. 이보영의 완성도 높은 연기 원동력은 대본에서 나온다는 것을 입증하고 있는 셈. 특히 이보영은 대본 삼매경에 빠져 있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촬영한 비하인드 스틸사진에서도 빛나는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이보영 소속사 어치브그룹디엔 측은 “이보영이 ‘내 딸 서영이’ 촬영장은 물론 밖에서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고 치열하게 대본을 분석하며 최선을 다해 연기에 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보영과 '내 딸 서영이'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출처|‘이보영 대본 삼매경’ 방송캡처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