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안철수 논문 예비조사결과 오후 3시 발표

동아일보 입력 2012-11-16 12:05수정 2012-11-16 14: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무소속 안철수 대선후보의 '논문표절 의혹' 예비조사 결과가 16일 오후 3시에 발표된다.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는 안 후보의 논문표절 의혹에 대한 예비조사를 이날 오전 마치고 오후 3시에 발표한다고 밝혔다.

또 조사 결과와 함께 안 후보의 논문 표절 의혹에 대한 본 조사 착수 여부도 밝힐 계획이다.

앞서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는 지난달 31일 예비조사위원회를 구성해 언론보도를 통해 '표절'과 '재탕' 등 의혹이 제기된 안 후보의 서울대 의대 1988년 석사논문과 1991년 박사논문 등 5편을 검토해왔다.

관련기사
성노현 서울대 연구처장은 당시 "5편의 논문에 대해 순수하게 학술적인 측면에서 검토할 것"이라며 "연구진실성위원회 위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모든 자료를 검토·분석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전문가인 예비조사위원회를 꾸려 맡기는 차원이며 예비조사 자체가 큰 분기점이 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번 예비조사는 지난달 23일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의 서울대 국정감사에서 새누리당 민병주 의원이 안 후보의 논문 표절 의혹에 대해 "서울대가 자체 조사한 뒤 결과를 발표해 달라"고 요청한데 따른 것이다.

<동아닷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