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틴 비버, 셀레나 고메즈에 애원 “모든 여자들과 연락 끊겠다”

동아닷컴 입력 2012-11-16 10:27수정 2012-11-16 10: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세계적인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셀레나 고메즈와 재결합하기 위해 애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15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한 외신은 저스틴 비버가 고군분투 끝에 셀레나 고메즈의 마음을 돌리는데 성공했다고 전했다.

소식에 따르면 저스틴 비버는 자신에게 이별을 통보한 셀레나 고메즈와 재결합하기 위해 끊임없이 연락을 취했다.

저스틴 비버의 한 측근은 "셀레나 고메즈는 저스틴 비버가 자신을 두고 빅토리아시크릿 모델 바바라 팔빈과 바람을 피웠다고 오해했다. 또 다른 여자들과 수시로 연락을 주고 받는 저스틴 비버의 모습에 분노했다”고 귀띔했다.

관련기사
이어 그는 “저스틴 비버는 이에 사실이 아닌 일로 셀레나 고메즈와 헤어질 위기에 처한 저스틴 비버는 만약 자신에게 돌아올 경우 모든 여자들과 연락을 끊겠다고 선언했다. 이같은 저스틴 비버의 행동에서 진심을 느낀 셀레나 고메즈는 그와 다시 만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편 저스틴 비버와 셀레나 고메즈는 최근 마주 앉아 식사를 하고 거리를 다니는 모습이 포착돼 재결합설이 제기됐다.

사진출처|‘저스틴 비버 셀레나 고메즈’ 저스틴 비버 트위터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