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강남스타일’, MTV EMA 뮤직비디오 부문 수상

. 입력 2012-11-12 06:50수정 2016-01-11 11: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세계적인 음악전문 채널인 MTV가 선정하는 '올해 유럽에서 가장 사랑받은 뮤직 비디오'로 선정됐다.

싸이는 11일(현지시간) 밤 독일 프랑크푸르트 페스트할레에서 열린 'MTV 유럽 뮤직 어워드(MTV EMA 2012)'에서 한국 가수로는 처음으로 '베스트 비디오' 부문 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싸이는 수상 소감에서 "나는 신인으로 할 말이 많다. 우선 강남스타일을 지지해준 전 세계 모든 분들께, 특히 한국에서의 지지에 감사한다"면서 "이기적인 직업을 가진 사람과 함께 사는 가족에게 감사한다"고 말했다.

그는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와 글로벌 매니지먼트를 맡은 스쿠터 브라운 등을 거명하면서 감사를 표했으며 마지막으로 한국어로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마쳤다.

관련기사
싸이는 특히 전 세계 60여개 국에 생중계된 이날 행사에서 초대 가수로 나와 '강남스타일'을 열창했다.

사회를 맡은 독일인 톱 모델 하이디 클룸은 "올해는 싸이가 큰 성공을 거둔 해다. 4개월 만에 유튜브 조회 수가 5억을 넘은 것은 놀라운 일"이라며 그를 "팝의 왕"이라고 소개했다.

그녀는 이어 "강남스타일은 원래 내가 가르쳐준 춤이었는데 나는 비디오에서 삭제됐다"고 익살을 떨면서 싸이와 함께 찍은 특별 말춤 동영상을 선보였다.

싸이가 무대 밖에서부터 노래를 부르며 등장하자 관객들과 참석자들이 일제히 일어나 따라 춤을 추는 등 행사장은 개인 콘서트장을 방불케 했다.

싸이의 이날 인기와 존재감은 공식 행사 시작 전부터 단연 돋보여 베스트 비디오 부문 수상을 예고했다.

주최 측이 레드 카펫을 밟고 행사장으로 들어서는 스타들과 하는 '레드 카펫 라이브' 인터뷰에서 영국 록 그룹 뮤즈는 특별히 싸이를 언급하면서 "우리와 그룹을 만들면 좋은 듀엣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터뷰를 진행한 영국의 여성 모델 겸 방송인인 루이스 로가 "당신은 브리트니 스피어스, 유엔 지도자들, 영국 상류층에게도 춤을 가르쳤다. 내 복장이 (춤을 추기에) 괜찮은가"라고 하자 싸이는 즉석에서 함께 말 춤을 추며 분위기를 돋웠다.

싸이는 '카운트다운 10'을 외치는 10명에도 포함돼 행사의 개막을 알렸으며 행사를 소개하는 사전 녹화 동영상에서 "오늘 행사는 내가 국제 무대에 데뷔하는 무대"라고 말하며 특유의 코믹한 표정을 지었다.

그는 또 이날 올해 세상을 떠난 휘트니 휴스턴을 기리는 영상에도 등장했다.

싸이는 휴스턴의 대표곡인 '아이 윌 얼웨이즈 러브유(I Will Always Love You)'에 대해 "한국에서는 애국가처럼 사랑받은 노래"라며 그녀를 추모했다.

<동아닷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