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11월6일]월요병 잘 이겨내셨나요

동아일보 입력 2012-11-06 03:00수정 2012-11-0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중부, 전남북, 경북 한두 차례 비
매주 이날이면 몸도 마음도 피곤하다. 포털 사이트에서 ‘사직서’가 가장 많이 검색되는 요일도 이날이란다. 월요병은 주말에 망가진 생체리듬이 원래대로 돌아오지 못해 생긴다. 그렇다고 주초부터 주말만 기다리는 것만큼 어리석은 일이 있을까. ‘대문자로만 인쇄된 책은 읽기 힘들다. 일요일뿐인 인생도 마찬가지다.’(장 파울·1763∼1825) 잔뜩 찌푸렸던 하늘, 오후부터 비 갠 화요일.

이승건 기자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